Kwon Eun Bi (권은비) – Off

권은비 (Kwon Eun Bi) – Off Lyrics
Genre : R&B/Soul
Release Date : 2022-04-04
Language : Korean

Kwon Eun Bi – Off Hangul

어쩌면 질려버린 것 같아
하염없이 반복되는 하루가
매번 날 찾아오는 감정에
이젠 밤이 무서울 지경이야

낯설게 느껴져
매일 보던 이 공간도 이제

어느 누구도 알려주지 않아 몰랐던 이 밤
오롯이 나만이 감당해야 하는 그런 밤
아무도 모르는 약해빠진 내가 싫어
차라리 잠이 들면 좋겠어

억지로 행복한 척 웃어도
어질러진 방을 정리해봐도
그건 잠깐일 뿐인 건가 봐
공허한 이 맘 나아지지 않아

더 이상 나에게
미안하고 싶지 않아 이제

어느 누구도 알려주지 않아 몰랐던 이 밤
오롯이 나만이 감당해야 하는 그런 밤
아무도 모르는 약해빠진 내가 싫어
차라리 잠이 들면 좋겠어

깊은 잠에 빠지고 예쁜 꿈을 꾸면서
나쁜 건 잊는 거야 전부 다

아침에 일어나면 아무 일 없을 거야
햇살이 눈부시게 나를 비춰줄 테니까
남들 다 이렇게 버티며 사는 거라고
말도 안 되는 위로를 삼아

잠 못 드는 이 밤

Kwon Eun Bi – Off Romanization

eojjeomyeon jillyeobeorin geot gata
hayeomeopsi banbokdoeneun haruga
maebeon nal chajaoneun gamjeonge
ijen bami museoul jigyeongiya

naccseolge neukkyeojyeo
maeil bodeon i gonggando ije

eoneu nugudo allyeojuji anha mollassdeon i bam
orosi namani gamdanghaeya haneun geureon bam
amudo moreuneun yakhaeppajin naega silheo
charari jami deulmyeon johgesseo

eokjiro haengbokhan cheok useodo
eojilleojin bangeul jeongrihaebwado
geugeon jamkkanil ppunin geonga bwa
gongheohan i mam naajiji anha

deo isang naege
mianhago sipji anha ije

eoneu nugudo allyeojuji anha mollassdeon i bam
orosi namani gamdanghaeya haneun geureon bam
amudo moreuneun yakhaeppajin naega silheo
charari jami deulmyeon johgesseo

gipeun jame ppajigo yeppeun kkumeul kkumyeonseo
nappeun geon ijneun geoya jeonbu da

achime ireonamyeon amu il eopseul geoya
haessari nunbusige nareul bichwojul tenikka
namdeul da ireohge beotimyeo saneun georago
maldo an doeneun wiroreul sama

jam mot deuneun i bam

Off
AlbumColor
Lyricist케이시 (Kassy), 한길
Composed권은비, 한길
Arranged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