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nha –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 Lyrics

Younha –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 Lyrics [Hangul + Romanization]

2231
0
SHARE
1 Star2 Stars3 Stars4 Stars5 Stars (1 votes, average: 5.00 out of 5)
Loading...

윤하 (Younha) –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 (Feat. 두번째 달) Lyrics

Genre : TV 드라마 (TV Drama), 팝 (Pop)
Release Date : 2015-07-05
Language : Korean

Younha –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 Hangul

기나긴 하루 지나고
대지 위에 어둠이
오늘이 끝남을 말해 주는데
오늘의 공허를 메우지 못해
또 내일로 미뤄야겠네
꿈속의 내 영혼 쉬어갈
내 사랑 찾아서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
내 몸 쉬어가며
사랑하는 그대를 꿈속에 만날까
육신의 피로함은 풀리겠지만
내 영혼의 고난은 메워질까
꿈속의 내 영혼 쉬어갈
내 사랑 찾아서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
내 몸 쉬어가며
사랑하는 그대를 꿈속에 만날까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
내 몸 쉬어가며
내 사랑하는 그대를
꿈속에 만날까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
내 몸 쉬어가며
사랑하는 그대를 꿈속에 만날까

Younha – 아침이 밝아올 때까지 Romanization

ginagin haru jinago
daeji wie eodumi
oneuri kkeutnameul malhae juneunde
oneurui gongheoreul meuji moshae
tto naeillo mirwoyagessne
kkumsogui nae yeonghon swieogal
nae sarang chajaseo
achimi balkaol ttaekkaji
nae mom swieogamyeo
saranghaneun geudaereul kkumsoge mannalkka
yuksinui pirohameun pulligessjiman
nae yeonghonui gonaneun mewojilkka
kkumsogui nae yeonghon swieogal
nae sarang chajaseo
achimi balkaol ttaekkaji
nae mom swieogamyeo
saranghaneun geudaereul kkumsoge mannalkka
achimi balkaol ttaekkaji
nae mom swieogamyeo
nae saranghaneun geudaereul
kkumsoge mannalkka
achimi balkaol ttaekkaji
nae mom swieogamyeo
saranghaneun geudaereul kkumsoge mannalkk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