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eesung & ALi – 아무일 없었다는 듯 Lyrics

Wheesung & ALi – 아무일 없었다는 듯 Lyrics [Hangul + Romanization]

583
0
SHARE
1 Star2 Stars3 Stars4 Stars5 Stars (No Ratings Yet)
Loading...

휘성 & 알리 (Wheesung & ALi) – 아무일 없었다는 듯 Lyrics

Genre : 발라드 (Ballad)
Release Date : 2014-12-09
Language : Korean

Wheesung & ALi – 아무일 없었다는 듯 Hangul

앉아요 좀 더 가까이 어색해하지 마요
둘이 아니던 지난 날들은
모두 하얀 눈 속에 묻어버리듯

알아요 우리 더 이상 망설일 필요 없죠
잠시 멈췄던 우리 이야기를
다시 시작해요 사랑 다시 해요

아무일 없었다는 듯
손을 잡고 걸어요
아무일 없었다는 듯
서로 보고 웃어요 (웃어요)
생각보다 조금 길었던 이별의 시간이
마치(마치) 어젯밤
안녕처럼 별일 아닌 것처럼

따스한 그대 입술이 참 오랜만이라서
참고 있었던 눈물이 흘러요 정말
그대네요 (그대네요)
그댈 찾았네요

아무일 없었다는 듯
손을 잡고 걸어요
아무일 없었다는 듯
서로 보고 웃어요(웃어요)
생각보다 조금 길었던
이별의 시간이 마치
어젯밤 안녕처럼 별일 아닌 것처럼

다시 돌아온 차가운 겨울은
이토록 따스한데

아무일 없었다는 듯 지금만 생각해요
아무일 없었다는 듯 행복을 선택해요
사랑하다 사랑만하다 심장이 멈춰도
아무 후회 없을 것처럼
그게 그대와 나의
그게 나와 그대의
운명인 것처럼

Wheesung & ALi – 아무일 없었다는 듯 Romanization

anjayo jom deo gakkai eosaekhaehaji mayo
duri anideon jinan naldeureun
modu hayan nun soge mudeobeorideut

arayo uri deo isang mangseoril pillyo eobtjyo
jamsi meomchwotdeon uri iyagireul
dasi sijakhaeyo sarang dasi haeyo

amuil eobseotdaneun deut
soneul japgo georeoyo
amuil eobseotdaneun deut
seoro bogo useoyo (useoyo)
saenggakboda jogeum gireotdeon ibyeorui sigani
machi(machi) eojetbam
annyeongcheoreom byeoril anin geotcheoreom

ttaseuhan geudae ipsuri cham oraenmaniraseo
chamgo isseotdeon nunmuri heulleoyo jeongmal
geudaeneyo (geudaeneyo)
geudael chajanneyo

amuil eobseotdaneun deut
soneul japgo georeoyo
amuil eobseotdaneun deut
seoro bogo useoyo(useoyo)
saenggakboda jogeum gireotdeon
ibyeorui sigani machi
eojetbam annyeongcheoreom byeoril anin geotcheoreom

dasi doraon chagaun gyeoureun
itorok ttaseuhande

amuil eobseotdaneun deut jigeumman saenggakhaeyo
amuil eobseotdaneun deut haengbogeul seontaekhaeyo
saranghada sarangmanhada simjangi meomchwodo
amu huhoe eobseul geotcheoreom
geuge geudaewa naui
geuge nawa geudaeui
unmyeongin geotcheore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