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kulele Picnic – 밤이 깊었네 Lyrics

Ukulele Picnic – 밤이 깊었네 Lyrics [Hangul + Romanization]

870
0
SHARE
1 Star2 Stars3 Stars4 Stars5 Stars (No Ratings Yet)
Loading...

우쿨렐레 피크닉 (Ukulele Picnic) – 밤이 깊었네 Lyrics

Genre : 발라드 (Ballad) , 포크 팝 (Folk Pop) , 인디 팝 (Indie Pop)
Release Date : 2014-12-02
Language : Korean

Ukulele Picnic – 밤이 깊었네 Hangul

밤이 깊었네 방황하며
춤을 추는 불빛들
이 밤에 취해 흔들리고 있네요

벌써 새벽인데 아직도 혼자네요
이 기분이 나쁘지는 않네요

항상 당신 곁에 머물고 싶지만
이 밤에 취해 떠나고만 싶네요

이 슬픔을 알랑가 모르겠어요
나의 구두여 너만은 떠나지 마오

하나둘 피워오는 어린 시절
동화같은 별을 보면서
오늘 밤 술에 취해 마차 타고
지친 달을 따러 가야지

밤이 깊었네 방황하며
춤을 추는 불빛들
이 밤에 취해 흔들리고 있네요

가지 마라 가지 마라
나를 두고 떠나지 마라
오늘밤 새빨간 꽃잎처럼
그대 발에 머물고 싶어

딱 한번만이라도
날 위해 웃어준다면
거짓말이었대도
저 별을 따다줄텐데
아침이 밝아오면
저 별은 사라질텐데
나는 나는 어쩌나
차라리 떠나가주오

Ukulele Picnic – 밤이 깊었네 Romanization

bami gipeonne banghwanghamyeo
chumeul chuneun bulbitteul
i bame chwihae heundeulligo inneyo

beolsseo saebyeoginde ajikdo honjaneyo
i gibuni nappeujineun annneyo

hangsang dangsin gyeote meomulgo sipjiman
i bame chwihae tteonagoman sipneyo

i seulpeumeul allangga moreugesseoyo
naui guduyeo neomaneun tteonaji mao

hanadul piwooneun eorin sijeol
donghwagateun byeoreul bomyeonseo
oneul bam sure chwihae macha tago
jichin dareul ttareo gayaji

bami gipeonne banghwanghamyeo
chumeul chuneun bulbitteul
i bame chwihae heundeulligo inneyo

gaji mara gaji mara
nareul dugo tteonaji mara
oneulbam saeppalgan kkochipcheoreom
geudae bare meomulgo sipeo

ttak hanbeonmanirado
nal wihae useojundamyeon
geojitmarieotdaedo
jeo byeoreul ttadajultende
achimi balgaomyeon
jeo byeoreun sarajiltende
naneun naneun eojjeona
charari tteonagaju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