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ke – One Spring Day (어느 봄날에) Lyrics

Take – One Spring Day (어느 봄날에) Lyrics [Hangul + Romanization]

1619
0
SHARE
1 Star2 Stars3 Stars4 Stars5 Stars (No Ratings Yet)
Loading...

테이크 (Take) – 어느 봄날에 (One Spring Day) Lyrics

Genre : Ballad
Release Date : 2015-04-03
Language : Korean

Take – One Spring Day Hangul

그대 두 손 꼭 잡고 걷는 일
가슴 가득히 안아 주는 일
노을 진 하늘 곁에서
둘이 어깰 기대는 일
달콤한 음악에 가까워진
그대의 미소를 마주하는 일
아이처럼 잠이 든 그 숨소릴
듣는 일 꼭 어제 일 같아서
걷고 또 걷고 있죠
그 봄에 자주 걸었던 길
보고 또 보게 됐죠
그 날의 우리 모습들을
또 다시 생각이 나
그대가 나를 찾아와
따스한 봄바람 불 때쯤이면
바람 타고 불어와
내 맘까지 꿈틀거리고
두근두근 떨려와
흩날리는 벚꽃처럼
그대 품에 안고서 지나던 그 길에
혼자서 추억에 설레이다
그 이별에 그리워져
다 그대 같아 햇살이
가득 내 품에 안기면
꽃잎이 살랑 바람을 타고
내 곁에 다가와
포근하게 날 스치면
그대도 내 맘처럼
가끔은 내 생각에
미소 지으며 돌아볼까
따스했던 그 시절의
우리 봄날을
조금은 더 달콤히
사랑한다 속삭여 줄 걸
별빛처럼 예쁜 눈에
눈물 없게 만들어 줄 걸
지금 니 옆에는 다른 사람
다른 행복에 날 잊고
그렇게 살고 있겠지
바람 타고 불어와
내 맘까지 꿈틀거리고
두근두근 떨려와
흩날리는 벚꽃처럼
그대 품에 안고서 지나던 그 길에
혼자서 추억에 설레이다
그 이별에 그리워져
다 그대 같아 햇살이
가득 내 품에 안기면
꽃잎이 살랑 바람을 타고
내 곁에 다가와
포근하게 날 스치면
그대도 내 맘처럼
가끔은 내 생각에
미소 지으며 돌아볼까
따스했던 그 시절의
우리 봄날을
바람 타고 불어와
내 맘까지 꿈틀거리고
두근두근 떨려와
흩날리는 벚꽃처럼
널 사랑했었던 널 간직했었던
그 날을 기억해 난
그대도 내 맘처럼
가끔은 내 생각에
미소 지으며 돌아볼까
따스했던 그 시절의
우리 봄날을
추억에 설레이다
그 이별에 그리워져

Take – One Spring Day Romanization

geudae du son kkok japgo geotneun il
gaseum gadeukhi ana juneun il
noeul jin haneul gyeoteseo
duri eokkael gidaeneun il
dalkomhan eumage gakkawojin
geudaeui misoreul majuhaneun il
aicheoreom jami deun geu sumsoril
deutneun il kkok eoje il gataseo
geotgo tto geotgo issjyo
geu bome jaju georeossdeon gil
bogo tto boge dwaessjyo
geu narui uri moseupdeureul
tto dasi saenggagi na
geudaega nareul chajawa
ttaseuhan bombaram bul ttaejjeumimyeon
baram tago bureowa
nae mamkkaji kkumteulgeorigo
dugeundugeun tteollyeowa
heutnallineun beojkkocccheoreom
geudae pume angoseo jinadeon geu gire
honjaseo chueoge seolleida
geu ibyeore geuriwojyeo
da geudae gata haessari
gadeuk nae pume angimyeon
kkoccipi sallang barameul tago
nae gyeote dagawa
pogeunhage nal seuchimyeon
geudaedo nae mamcheoreom
gakkeumeun nae saenggage
miso jieumyeo dorabolkka
ttaseuhaessdeon geu sijeorui
uri bomnareul
jogeumeun deo dalkomhi
saranghanda soksagyeo jul geol
byeolbicccheoreom yeppeun nune
nunmul eopsge mandeureo jul geol
jigeum ni yeopeneun dareun saram
dareun haengboge nal ijgo
geureohge salgo issgessji
baram tago bureowa
nae mamkkaji kkumteulgeorigo
dugeundugeun tteollyeowa
heutnallineun beojkkocccheoreom
geudae pume angoseo jinadeon geu gire
honjaseo chueoge seolleida
geu ibyeore geuriwojyeo
da geudae gata haessari
gadeuk nae pume angimyeon
kkoccipi sallang barameul tago
nae gyeote dagawa
pogeunhage nal seuchimyeon
geudaedo nae mamcheoreom
gakkeumeun nae saenggage
miso jieumyeo dorabolkka
ttaseuhaessdeon geu sijeorui
uri bomnareul
baram tago bureowa
nae mamkkaji kkumteulgeorigo
dugeundugeun tteollyeowa
heutnallineun beojkkocccheoreom
neol saranghaesseossdeon neol ganjikhaesseossdeon
geu nareul gieokhae nan
geudaedo nae mamcheoreom
gakkeumeun nae saenggage
miso jieumyeo dorabolkka
ttaseuhaessdeon geu sijeorui
uri bomnareul
chueoge seolleida
geu ibyeore geuriwojye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