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k Hyo Shin – Li-La (리라) Lyrics

Park Hyo Shin – Li-La (리라) Lyrics [Hangul + Romanization]

717
0
SHARE
1 Star2 Stars3 Stars4 Stars5 Stars (1 votes, average: 5.00 out of 5)
Loading...

박효신 (Park Hyo Shin) – 리라 (Li-La) Lyrics

Genre : Ballad
Release Date : 2016-10-03
Language : Korean

Park Hyo Shin – Li-La Hangul

그저 보는 거 말고 아름다운 걸 보려고
그저 듣는 거 말고 소중한 걸 들으려고
쉬운 길을 두고도 돌아왔네
매일을 버릇처럼 숨만 쉬며 사는 거 말고
한 순간 불꽃처럼 사라질 신기루 말고
마지막 그 날에 후회 없도록
내가 택한 길
세상 제일 좁고 어두운 그 길을 찾아서
비틀거리면서도 걸어가리라
다들 겁을 내며 가지 않는 꿈을 따라서
시작은 미약해도 끝을 보리라
라라라 라라라 라라 라라라 라라
라라라 라라라 라라 라라라 라라
한번 듣고 잊혀질 그런 노랜 부르지 않아
대충 갈 거였으면 인생을 걸지 않아
제자리 걸음만 하는 날이 있대도
내 템포로 걷고 싶어
이 정도 어때
One Two Three
세상 제일 좁고 어두운 그 길을 찾아서
비틀거리면서도 걸어가리라
다들 겁을 내며 가지 않는 꿈을 따라서
시작은 미약해도 끝을 보리라
라라라 라라라 라라 라라라 라라
라라라 라라라 라라 라라라 라라
Oh 바보를 동경하던 나
좋은 사람으로 기억해 준 넌
사랑이 고팠던 내게
선물 같은 너
걸어온 길을 보며 웃어보리라
그래 태양보다 찬란하게 빛 날 그 날에
눈이 부실지라도 앞만 보리라

Park Hyo Shin – Li-La Romanization

geujeo boneun geo malgo areumdaun geol boryeogo
geujeo deutneun geo malgo sojunghan geol deureuryeogo
swiun gireul dugodo dorawassne
maeireul beoreuscheoreom summan swimyeo saneun geo malgo
han sungan bulkkocccheoreom sarajil singiru malgo
majimak geu nare huhoe eopsdorok
naega taekhan gil
sesang jeil jopgo eoduun geu gireul chajaseo
biteulgeorimyeonseodo georeogarira
dadeul geobeul naemyeo gaji anhneun kkumeul ttaraseo
sijageun miyakhaedo kkeuteul borira
rarara rarara rara rarara rara
rarara rarara rara rarara rara
hanbeon deutgo ijhyeojil geureon noraen bureuji anha
daechung gal geoyeosseumyeon insaengeul geolji anha
jejari georeumman haneun nari issdaedo
nae temporo geotgo sipeo
i jeongdo eottae
One Two Three
sesang jeil jopgo eoduun geu gireul chajaseo
biteulgeorimyeonseodo georeogarira
dadeul geobeul naemyeo gaji anhneun kkumeul ttaraseo
sijageun miyakhaedo kkeuteul borira
rarara rarara rara rarara rara
rarara rarara rara rarara rara
Oh baboreul donggyeonghadeon na
joheun sarameuro gieokhae jun neon
sarangi gopassdeon naege
seonmul gateun neo
georeoon gireul bomyeo useoborira
geurae taeyangboda chanranhage bit nal geu nare
nuni busiljirado apman borir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