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ucia – 아무렇게나 질끈 묶은 머리칼 (feat. 홍재목) Lyric

Lucia – 아무렇게나 질끈 묶은 머리칼 (feat. 홍재목) Lyric [Hangul + Romanization]

1005
0
SHARE
1 Star2 Stars3 Stars4 Stars5 Stars (No Ratings Yet)
Loading...

심규선 (Lucia) – 아무렇게나 질끈 묶은 머리칼 (feat. 홍재목) Lyric

Genre : 발라드 (Ballad) , 인디 팝 (Indie Pop)
Release Date : 2014-11-25
Language : Korean

Lucia – 아무렇게나 질끈 묶은 머리칼 Hangul

너는 별것도 아닌 일에
귓볼까지 붉어지게
마음 약한, 너무 착한 남자
좀 재미없다 생각했지
한때 왜 날 사랑하는지 보채며
네게 물어봐도
대답 못 해, 정말 단 한 번도
난 늘 못내 그게 서운했어

아무렇게나 질끈 묶은 머리칼
화장기 없는 맨 얼굴이
싫은 건 아닌 건지
너의 곁에 어울리는 사람
정말 내가 맞는지

난 끝도 없이 확인하려 하지만
넌 아무 말도 하지 않고
우린 또 싸우게 돼
항상 나만 바라본 것 같아
넌 나를 보지 않는데

헤어지고 나서도
오래 아플 만큼 아파한 뒤에
이제 정말 잊어보려는데
밤 늦게 걸려온 네 전화

아무렇게나 질끈 묶은 머리칼
꽃줄기보다 붉게 웃던
조그만 입술까지
항상 나를 네 오른쪽에서
걷게 하고 싶었다며

처음 느껴본 마음이 너무 많아서
어떻게 표현할지 몰라
망설인 순간들을
지금까지 후회하고 있어

네 떨리는 목소리
내 떨리는 목소리
이제 와 아무 소용없는 말들을
힘없이 겨우 털어놓던
마지막 네 고백이
지금까지 내 가슴에 맺혀
난 누구도 사랑 못 해
난 누구도 사랑 못 해

Lucia – 아무렇게나 질끈 묶은 머리칼 Romanization

neoneun byeolgeotdo anin ire
gwitbolkkaji bulgeojige
maeum yakhan, neomu chakhan namja
jom jaemieopda saenggakhaetji
hanttae wae nal saranghaneunji bochaemyeo
nege mureobwado
daedap mot hae, jeongmal dan han beondo
nan neul motnae geuge seounhaesseo

amureokena jilkkeun mukkeun meorikal
hwajanggi eomneun maen eolguri
sirheun geon anin geonji
neoui gyeote eoullineun saram
jeongmal naega matneunji

nan kkeutdo eobsi hwaginharyeo hajiman
neon amu maldo haji anko
urin tto ssauge dwae
hangsang naman barabon geot gata
neon nareul boji annneunde

heeojigo naseodo
orae apeul mankeum apahan dwie
ije jeongmal ijeoboryeoneunde
bam neutge geollyeoon ne jeonhwa

amureokena jilkkeun mukkeun meorikal
kkocchulgiboda burkge utdeon
jogeuman ipsulkkaji
hangsang nareul ne oreunjjogeseo
geotge hago sipeotdamyeo

cheoeum neukkyeobon maeumi neomu manhaseo
eotteoke pyohyeonhalji molla
mangseorin sungandeureul
jigeumkkaji huhoehago isseo

ne tteollineun moksori
nae tteollineun moksori
ije wa amu soyongeomneun maldeureul
himeobsi gyeou teoreonoteon
majimak ne gobaegi
jigeumkkaji nae gaseume maechyeo
nan nugudo sarang mot hae
nan nugudo sarang mot ha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