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FACT – 양아치 Lyrics

IMFACT – 양아치 Lyrics [Hangul + Romanization]

536
0
SHARE
1 Star2 Stars3 Stars4 Stars5 Stars (No Ratings Yet)
Loading...

임팩트 (IMFACT) – 양아치 Lyrics

Genre : Ballad
Release Date : 2016-01-27
Language : Korean

IMFACT – 양아치 Hangul

상처가 너무 많아
아물지 못해
흉만 보는 양아치
겁이 많아
시비 거는 양아치
사람들 시선이 두려워
나도 내가 싫어서
내게 아무리 욕해도
요즘은 세상 불만
다 가진 표정으로
더 찡그리고
미간 구긴 채 길거리로
괜히 시비 걸고 욕해
나만 빼고 세상은
행복 속에 잘만 도는 것 같아
사랑 앞에 죄인
성공에 발 묶인
가진 것 하나라곤
꺾여버린 날개뿐인
내가 쥔 십자가는
더 무거워져 가
원래 나였던 내게서
점점 멀어져만 가고
이 차가운 세상 속에
홀로 남겨진 것 같아
또 이렇게 모든 게
쉽게 무너지겠지만 Yeah
수많은 사람들 속
나 자신을 잃어 가지만
그 안에서 내가
나일 수 있기를
간절히 기도해
상처가 너무 많아
아물지 못해
흉만 보는 양아치
겁이 많아 시비 거는 양아치
사람들 시선이 두려워
나도 내가 싫어서
내게 아무리 욕해도
지는 게 죽기보다
싫은 자존심만 센
멍청한 양아치
사람을 피해 숨어보는 양아치
벼랑 끝에서 뛰고 있는 양아치
알고 보면 참 여린 놈
눈 감고 떠보니
생긴 수많은 마찰
여전히 따가워
날 보는 눈빛들 속 관찰
벌레 보듯 바라보는 사람들
동물원이 돼버린
우리들 그 안에 난 Fail
억지로 외면한 이별은
남의 손으로 건네와
널 떠나지만
이별은 더 밝게 빛나
이게 맞나 하나마나
욕을 해도 내 입만 아프지
결국 그냥 닥치고
살아갈 이유 나 이겠지
이 잔인한 세상 속에
나만 남겨진 것 같아
네가 떠난 지금에야
네가 보고 싶어지나 봐
수많은 사람들 속
난 오늘도 너를 찾지만
모든 게 다시 돌아가기를
오늘도 기도해
상처가 너무 많아
아물지 못해
흉만 보는 양아치
겁이 많아 시비 거는 양아치
사람들 시선이 두려워
나도 내가 싫어서
내게 아무리 욕해도
지는 게 죽기보다 싫은
자존심만 센 멍청한 양아치
사람을 피해 숨어보는 양아치
벼랑 끝에서 뛰고 있는 양아치
알고 보면 참 여린 놈
이 끝없는 방황도
언젠간 끝이 나겠죠
시간이 지나면
모든 게 무뎌진다는 그 말
이 순간이 끝나면
자유로워진다는 그 말
기도해 두 손 모아
오늘도 난 기도해
마지막 시간이
아직은 두려워 왜
눈물이 많아
그냥 사람 속에
웃고 있는 내 모습
그냥 기대서
나도 울고 싶은데
기댈 자리가 내겐 없어
여전히 혼자여서
그냥 두 눈을 감지만
오늘이 지나면 모든 게
그냥 편히 끝이 나겠지
내일이 오면 모두 사라지겠지
먼지처럼 다 흩어지고 말겠지
그때 누군가 한 명은 울까

IMFACT – 양아치 Romanization

sangcheoga neomu manha
amulji moshae
hyungman boneun yangachi
geobi manha
sibi geoneun yangachi
saramdeul siseoni duryeowo
nado naega silheoseo
naege amuri yokhaedo
yojeumeun sesang bulman
da gajin pyojeongeuro
deo jjinggeurigo
migan gugin chae gilgeoriro
gwaenhi sibi geolgo yokhae
naman ppaego sesangeun
haengbok soge jalman doneun geot gata
sarang ape joein
seonggonge bal mukkin
gajin geot hanaragon
kkeokkyeobeorin nalgaeppunin
naega jwin sipjaganeun
deo mugeowojyeo ga
wonrae nayeossdeon naegeseo
jeomjeom meoreojyeoman gago
i chagaun sesang soge
hollo namgyeojin geot gata
tto ireohge modeun ge
swipge muneojigessjiman Yeah
sumanheun saramdeul sok
na jasineul ilheo gajiman
geu aneseo naega
nail su issgireul
ganjeolhi gidohae
sangcheoga neomu manha
amulji moshae
hyungman boneun yangachi
geobi manha sibi geoneun yangachi
saramdeul siseoni duryeowo
nado naega silheoseo
naege amuri yokhaedo
jineun ge jukgiboda
silheun jajonsimman sen
meongcheonghan yangachi
sarameul pihae sumeoboneun yangachi
byeorang kkeuteseo ttwigo issneun yangachi
algo bomyeon cham yeorin nom
nun gamgo tteoboni
saenggin sumanheun machal
yeojeonhi ttagawo
nal boneun nunbiccdeul sok gwanchal
beolle bodeut baraboneun saramdeul
dongmurwoni dwaebeorin
urideul geu ane nan Fail
eokjiro oemyeonhan ibyeoreun
namui soneuro geonnewa
neol tteonajiman
ibyeoreun deo balkge biccna
ige majna hanamana
yogeul haedo nae ipman apeuji
gyeolguk geunyang dakchigo
saragal iyu na igessji
i janinhan sesang soge
naman namgyeojin geot gata
nega tteonan jigeumeya
nega bogo sipeojina bwa
sumanheun saramdeul sok
nan oneuldo neoreul chajjiman
modeun ge dasi doragagireul
oneuldo gidohae
sangcheoga neomu manha
amulji moshae
hyungman boneun yangachi
geobi manha sibi geoneun yangachi
saramdeul siseoni duryeowo
nado naega silheoseo
naege amuri yokhaedo
jineun ge jukgiboda silheun
jajonsimman sen meongcheonghan yangachi
sarameul pihae sumeoboneun yangachi
byeorang kkeuteseo ttwigo issneun yangachi
algo bomyeon cham yeorin nom
i kkeuteopsneun banghwangdo
eonjengan kkeuti nagessjyo
sigani jinamyeon
modeun ge mudyeojindaneun geu mal
i sungani kkeutnamyeon
jayurowojindaneun geu mal
gidohae du son moa
oneuldo nan gidohae
majimak sigani
ajigeun duryeowo wae
nunmuri manha
geunyang saram soge
usgo issneun nae moseup
geunyang gidaeseo
nado ulgo sipeunde
gidael jariga naegen eopseo
yeojeonhi honjayeoseo
geunyang du nuneul gamjiman
oneuri jinamyeon modeun ge
geunyang pyeonhi kkeuti nagessji
naeiri omyeon modu sarajigessji
meonjicheoreom da heuteojigo malgessji
geuttae nugunga han myeongeun ulkk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