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echigi – 이별의 품격 (Feat. LYn) Lyrics

Baechigi – 이별의 품격 (Feat. LYn) Lyrics [Hangul + Romanization]

828
0
SHARE
1 Star2 Stars3 Stars4 Stars5 Stars (No Ratings Yet)
Loading...

배치기 (Baechigi) – 이별의 품격 (Feat. 린) Lyrics

Genre : Rap / Hip-hop
Release Date : 2015-10-21
Language : Korean

Baechigi – 이별의 품격 Hangul

결국은 이별 난 이제 준비
또 한 명이 이렇게
내 곁을 떠나간다네
행복을 바래 바래 바래
아쉬울 거 없잖아
굳이 울고 불고 하며 붙잡기엔
전혀 문제 될 거 없잖아
I’m cool cool cool
정해진 수순에 따라
이별의 수속을 밟았지
달달한 소설관 달라
이별의 속성을 배웠지
어영부영하단 다음 차 놓친다
경험해 습득한 지혜는
오늘도 절대로 예왼 없다
그래도 한 번쯤은 붙잡았어야
하는 건 아닌지
세월만큼 체념의 속도도
점점 빨라져만 간다
떠날 사람은 떠난다는 걸
이젠 잘 알잖아
매번 같은 미련을
애써 감추기 힘들까
어릴 때엔 그 사람 땜에
베개 붙잡고 울었지만
기대해 내 모습을
후회하게 될 거야
I’m so lonely
오늘부터 내게 한껏 들이대요
그 사람에게 보란 듯이
꼭 행복할 거예요
점점 사람에 갖는 애착의 종착은
이렇게 피곤해 죽자 살자
사랑한 시간은 순간의 안녕
한철 감기 같은 열병
후에 지나면 내가 너 따위
그토록 맘에 둔 건지
짜증에 밤잠 설친 날들이
후회 속 생활의 먼지 쌓였어도
내 탓하고 털어내 버리고 난
어물쩡거리지 말고선
허물어 버리지 첨부터 혼자인 양
내성이 생긴 이별의 생김새의
몽타주엔 미련이고
아련이고 나발이고
로맨스는 기대 말고
다른 사람으로 갈아타
자유롭게 왔다 간 내 옆자리지만
못내 아쉬워 일기를 적었지
만남 이별 반복 속
무뎌진 감정이지만
새로운 자릴 또 난 만들겠지
I’m so lonely
오늘부터 내게 한껏 들이대요
그 사람에게 보란 듯이
꼭 행복할 거예요
헛바람만 차서 헛 우물만 팠어
하 메마른 가슴을 채워줄
사람의 정이 고파서
매번 같은 물음과
뻔한 답이겠지만
결국 다 제 짝을 찾아
떠나간다네
I’m so lonely
오늘부터 내게 한껏 들이대요
그 사람에게 보란 듯이
꼭 행복할 거예요

Baechigi – 이별의 품격 Romanization

gyeolgugeun ibyeol nan ije junbi
tto han myeongi ireohge
nae gyeoteul tteonagandane
haengbogeul barae barae barae
aswiul geo eopsjanha
gudi ulgo bulgo hamyeo butjapgien
jeonhyeo munje doel geo eopsjanha
I’m cool cool cool
jeonghaejin susune ttara
ibyeorui susogeul balpassji
daldalhan soseolgwan dalla
ibyeorui sokseongeul baewossji
eoyeongbuyeonghadan daeum cha nohchinda
gyeongheomhae seupdeukhan jihyeneun
oneuldo jeoldaero yeoen eopsda
geuraedo han beonjjeumeun butjabasseoya
haneun geon aninji
sewolmankeum chenyeomui sokdodo
jeomjeom ppallajyeoman ganda
tteonal sarameun tteonandaneun geol
ijen jal aljanha
maebeon gateun miryeoneul
aesseo gamchugi himdeulkka
eoril ttaeen geu saram ttaeme
begae butjapgo ureossjiman
gidaehae nae moseubeul
huhoehage doel geoya
I’m so lonely
oneulbuteo naege hankkeot deuridaeyo
geu saramege boran deusi
kkok haengbokhal geoyeyo
jeomjeom sarame gajneun aechagui jongchageun
ireohge pigonhae jukja salja
saranghan siganeun sunganui annyeong
hancheol gamgi gateun yeolbyeong
hue jinamyeon naega neo ttawi
geutorok mame dun geonji
jjajeunge bamjam seolchin naldeuri
huhoe sok saenghwarui meonji ssahyeosseodo
nae tashago teoreonae beorigo nan
eomuljjeonggeoriji malgoseon
heomureo beoriji cheombuteo honjain yang
naeseongi saenggin ibyeorui saenggimsaeui
mongtajuen miryeonigo
aryeonigo nabarigo
romaenseuneun gidae malgo
dareun sarameuro garata
jayuropge wassda gan nae yeopjarijiman
mosnae aswiwo ilgireul jeogeossji
mannam ibyeol banbok sok
mudyeojin gamjeongijiman
saeroun jaril tto nan mandeulgessji
I’m so lonely
oneulbuteo naege hankkeot deuridaeyo
geu saramege boran deusi
kkok haengbokhal geoyeyo
heosbaramman chaseo heot umulman passeo
ha memareun gaseumeul chaewojul
saramui jeongi gopaseo
maebeon gateun mureumgwa
ppeonhan dabigessjiman
gyeolguk da je jjageul chaja
tteonagandane
I’m so lonely
oneulbuteo naege hankkeot deuridaeyo
geu saramege boran deusi
kkok haengbokhal geoyey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