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sagain & Ju Bora – 끝이 없는 겨울 Lyrics

1sagain & Ju Bora – 끝이 없는 겨울 Lyrics [Hangul + Romanization]

492
0
SHARE
1 Star2 Stars3 Stars4 Stars5 Stars (No Ratings Yet)
Loading...

원써겐 & 주보라 (1sagain & Ju Bora) – 끝이 없는 겨울 Lyrics

Genre : 알앤비 (R&B) , 팝-랩 (Pop-Rap)
Release Date : 2014-12-11
Language : Korean

1sagain & Ju Bora – 끝이 없는 겨울 Hangul

이 겨울은 끝이 없다
이 겨울은 끝이 없다
이 겨울은 끝이 없다

숨 쉴 수록
차가운 공기만 날 채워
얼어붙은 나의 입술은
아무 말도 할 수 없어
벼랑 끝에 서있는 듯
움직일 수가 없어
끝이 없는 이 겨울 속에

이젠 내 곁에 없다
얼어버린 듯한 세상
고요하게 불어오는 바람뿐

눈 위에 남겨놓은 우리의 발자국
뒤 돌아보기가 무섭게 바람이 지운다
Who can I love?
Who can I believe?

나의 아픔 마저 감싸 안아 주고
나를 녹였던 따스했던 기억만 남아
김이 가득 서린 창문 바라보며
알아볼 수 없는 낙서만 한다
good bye to the times we had

숨 쉴 수록
차가운 공기만 날 채워
얼어붙은 나의 입술은
아무 말도 할 수 없어
벼랑 끝에 서있는 듯
움직일 수가 없어
끝이 없는 이 겨울 속에

이제는 내 곁에 없다
얼어버린 듯한 세상
마지막이라고 믿었다 이번은
언제나 그렇듯 항상 똑같은 끝
아프다 울부 짓을 땐 언제고
다시 또 설레는 마음으로 문을 열고
기억상실증에 걸린듯이
리붓 돼버린 상처
해피엔딩을 기대하지만
지긋 지긋한 패턴
얼마나 더 많은 이별들을
해야 나는 익숙해질까
떠난 그 사람보다
약해빠진 이런 내가 더 싫다
사랑, 이별, 후회, 기대, 도돌이표
이번엔 다를 거라 믿는
멍청한 연애세포
사랑따윈 안해라고 다짐했던
그때의 참 유치한 내 모습
미련의 못을 뽑고 싶지만
또 기대하는 나의 모순

우연찮게 들리는
네 소식들마저
날 차갑게 한다
가끔씩 또 그립다
모든 걸 내어줘도
따스했던 그 날

숨 쉴 수록
차가운 공기만 날 채워
얼어붙은 나의 입술은
아무 말도 할 수 없어
벼랑 끝에 서있는 듯
움직일 수가 없어
끝이 없는 이 겨울 속에

점점 더 길어지는
나의 겨울 속에
길을 잃어버린 나는
어딜 걸어가는걸까
많은걸 바라진 않았다
그저 같은 눈 높이로
서로를 바라보고 싶었을 뿐이다
사랑의 기억보다
상처가 더 깊은
이런 내게도 봄이 찾아올까
다시 눈 녹듯 봄이 찾아올까

끝이 나지 않는 겨울이
익숙해질까 두렵다
끝이 나지 않는 겨울이
익숙해질까봐

1sagain & Ju Bora – 끝이 없는 겨울 Romanization

i gyeoureun kkeuchi eopda
i gyeoureun kkeuchi eopda
i gyeoureun kkeuchi eopda

sum swil surok
chagaun gonggiman nal chaewo
eoreobuteun naui ipsureun
amu maldo hal su eobseo
byeorang kkeute seoinneun deut
umjigil suga eobseo
kkeuchi eomneun i gyeoul soge

ijen nae gyeote eopda
eoreobeorin deutan sesang
goyohage bureooneun baramppun

nun wie namgyeonoheun uriui baljaguk
dwi dorabogiga museopge barami jiunda
Who can I love?
Who can I believe?

naui apeum majeo gamssa ana jugo
nareul nogyeotdeon ttaseuhaetdeon gieongman nama
gimi gadeuk seorin changmun barabomyeo
arabol su eomneun nakseoman handa
good bye to the times we had

sum swil surok
chagaun gonggiman nal chaewo
eoreobuteun naui ipsureun
amu maldo hal su eobseo
byeorang kkeute seoinneun deut
umjigil suga eobseo
kkeuchi eomneun i gyeoul soge

ijeneun nae gyeote eopda
eoreobeorin deutan sesang
majimagirago mideotda ibeoneun
eonjena geureoteut hangsang ttokgateun kkeut
apeuda ulbu jiseul ttaen eonjego
dasi tto seolleneun maeumeuro muneul yeolgo
gieoksangsiljeunge geollindeusi
ribut dwaebeorin sangcheo
haepiendingeul gidaehajiman
jigeut jigeutan paeteon
eolmana deo manheun ibyeoldeureul
haeya naneun iksukhaejilkka
tteonan geu saramboda
yakhaeppajin ireon naega deo sirta
sarang, ibyeol, huhoe, gidae, dodoripyo
ibeonen dareul geora mitneun
meongcheonghan yeonaesepo
sarangttawin anhaerago dajimhaetdeon
geuttaeui cham yuchihan nae moseup
miryeonui moseul ppopgo sipjiman
tto gidaehaneun naui mosun

uyeonchanke deullineun
ne sosikdeulmajeo
nal chagapge handa
gakkeumssik tto geuripda
modeun geol naeeojwodo
ttaseuhaetdeon geu nal

sum swil surok
chagaun gonggiman nal chaewo
eoreobuteun naui ipsureun
amu maldo hal su eobseo
byeorang kkeute seoinneun deut
umjigil suga eobseo
kkeuchi eomneun i gyeoul soge

jeomjeom deo gireojineun
naui gyeoul soge
gireul irheobeorin naneun
eodil georeoganeungeolkka
manheungeol barajin anhatda
geujeo gateun nun nopiro
seororeul barabogo sipeosseul ppunida
sarangui gieokboda
sangcheoga deo gipeun
ireon naegedo bomi chajaolkka
dasi nun nokdeut bomi chajaolkka

kkeuchi naji annneun gyeouri
iksukhaejilkka duryeopda
kkeuchi naji annneun gyeouri
iksukhaejilkkabwa